|2341|2 목소리 다른곳보다 저렴한 가격을 찾고 계시죠?
Qna
    안철수 목소리가 확 변했네, 그 뒤엔 누구?
  • 가장 눈에 띄는 것은 연설 목소리다. 안 후보는 지역 경선에서 달라진 연설 목소리를 선보였다. 안 후보의 본래 연설스타일은 높낮이가 별로 없는 속삭이듯하는 대화형 연설이다. 지난 2월 충남 천안에서 열린 당 워크숍...
  • 박진영 '폭탄 발언'이 불러온 파장, 아쉬운 K팝스타
  • 화려한 퍼포먼스가 아니더라도, 그저 목소리 하나만으로 시청자들을 울리는 출연자가 부재했다. 또, 솔로 대 그룹의 대결 구도는 불공정하다는 생각마저 들게 하였다. 거기에 자의적인 걸그룹 재편성은 의아함마저 들게...
  • 文, 문자폭탄에 '유감'…"경선 과정 앙금 해소할 것"
  • 이에 박영선 민주당 의원은 "양념이라는 단어는 상처받은 사람에게는 상처에 소금 뿌리는 것과 같을 것"이라고 했고,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는 "무심코 연못에 던진 돌멩이에 개구리는 맞아 죽는다"고 목소리를 높였다....
  • [TV되감기] 'DMZ, 더 와일드' 이민호, 생초보 프리젠터가 자연 다큐 영재로 거...
  • 이민호의 목소리가 가진 흡입력은 미지의 DMZ로 가는 벽을 허물었다. 방송 내내 부드럽게 이어지면서도 연기자답게 현장의 생동감을 고스란히 전하는 이민호의 내레이션 덕분에 한 순간도 지루할 틈 없이 60분이...
  • 완전체로 돌아온 하이라이트
  • 목소리에 호소력이 있고 진실되잖아요. 사실 사람들이 그런 노래를 좋아해주니까 저희도 어느 정도 노래를... 특히 이문세 선생님은 악기 하나, 목소리 하나까지 다 진두지휘하는 오케스트라의 지휘자 같았어요. 그런...
블로그
    [종합]문재인, '문자폭탄 양념 같은 것?...' 논란 <왜>
  • 당내외 인사들을 향해 문자 폭탄 테러를 가해왔던 게 사실이다. 정치권에서는 이를 두고 자기편이 아니라면 무조건 배척하는 친문(親文) 패권주의의 적폐로 규정하고, 이를 비판하는 목소리가 적지 않다. <사진제공 뉴시스>
  • 유승민의 고백 “배신이란 말에..등을 칼로찌른 듯 아팠다”
  • 무엇보다 보수 진영의 개혁이 필수적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. 그는 “온 나라를 뒤흔든 헌정사 최초의 대통령 탄핵이 보수의 궤멸을 초래했다. 그러나 보수의 위기를 박근혜 전 대통령 한 사람만의 책임으로 돌릴 수...
  • [르포] 길잃은 TK민심 “그래도 우리 자존심에 문재인은 안됩니더”
  • 이미 내려온 대통령인데 뭘 더 괴롭힙니꺼”라고 목소리를 높였다. 이른바 ‘문재인 대세론’은 TK지역에선 ‘딴 세상’ 이야기였다. 문재인 민주당 대선후보가 TK를 포함한 전국 모든 지역에서 1위를 달렸지만 TK바닥...
  • 김도진 IBK기업은행장의 ‘키워드 다섯’
  • ◆김도진의 키워드 하나 고객의 목소리, ‘현장 경영’ “앞으로 저의 의사결정 기준은 딱 두 가지... 이를 의미하는 키워드인 ‘고객’이 14회, ‘현장’은 4회, ‘목소리’ 1회로 총 19회 등장했다. 그는 “책상 위에...
  • 안희정 충남지사, "준비가 부족했지만 후회는 없다"
  • 하지만 시종일관 밝은 톤의 목소리로 간담회를 이끌어갔다. 간담회 후에는 취재진과 일일이 사진을 찍으며 감사를 표하기도 했다. 안 지사는 “대연정·선의(善義) 모두 제가 충분히 뒷감당할 만큼의 실력을 준비하지...
뉴스 브리핑